개인 무화기 세팅 저장 기능 추가

Cream of the Crop

Enfuse Vapory

Cream of the Crop

크림 오브더 크랍

PG/VG : 50/50

용량 : 30mL

  연초   디저트   견과류   입호흡

첫 번째는 바닐라 버번향이 스며든 풍부한 단맛 크림의 향
다음으로 마카다미아와 볶은 헤이즐넛을 섞어서 두껍고 버터 같은 파이 크러스트 위에 살짝 뿌린다.
그 다음, 마무리 터치 : 매끄럽고 부드러운 담배의 향이 만족스러운 숨을 내쉬게 나타납니다.


※디아세틸 74.8ppm, 아세토인 840ppm, 2,3-펜탄디온 84.3ppm 검출됨.

(경고) #연초 #크림 #헤이즐넛 #솔트 #959

리뷰의 평점 (51건)

4.3

단맛 3.0

멘솔 0.0

목긁음 1.6

바디감 3.5

상큼함 0.0

Dr.PlagueVapor 19.10.11 11:15:29

[ SXK Exocet RBA Ni80 6wrap 1.0ohm ]

4.0

낙엽태운향에 달콤함을 살짝 추가한건데
왜이리 괜찮을꼬....
무화기문제인것 같기는 한데
살짝 바디감이 향에 비해 떨어지는것 같아 아쉽다
그래도 일단 잡솨봐

정신차리니까 한통 삭제함 아 ㅋㅋ

단맛

4

멘솔

0

목긁음

1

바디감

3

상큼함

0

총점

4

복심 19.07.23 16:26:01

[ 노틸러스 2S , 0.7 구형 코일 ]

4.0

그런 말이 있더라 코일에 슬러지가 잔뜩 껴야 그대 부터가 크오크를 제대로 즐기는 시간이라고...
글세 개인적으로 연초향은 안난다.
낙옆을 태우는듯한 느낌에 더한 크림향
기대가 너무 컷던 탓인가.. 약간의 아쉬움

단맛

4

멘솔

0

목긁음

2

바디감

5

상큼함

2

총점

4

여섯줄쟁이 19.07.23 15:58:08

[ Dome v3 0.7옴 ]

4.0

이것은 분명 크리미한연초액상이다.
들숨시 부드러운 헤이즐넛향과 고소한 견과류향 솔솔 올라온다. 날숨시 크림과 적당히섞인 낙엽의 향이 끝을낸다 말이 더 필요한가

단맛

3

멘솔

0

목긁음

1

바디감

4

상큼함

0

총점

4

내가그린기린그림 20.06.08 18:40:19

[ 칼리번 ]

5.0

왜 사람들이 크오크 크오크 하는지 알 것 같음...
깊은맛...

단맛

3

멘솔

0

목긁음

1

바디감

3

상큼함

0

총점

5

기사식당 20.06.08 03:37:52

[ 드바루 칸탈 0.7, 드레이븐 칸탈 0.7, 닷이오 0.3, 월탱크 0.6, 쭈꾸미니 칸탈 0.6 ]

5.0

마약 그자체
호불호가 크게 갈리지만 입에만 맞는다면 이만한게 없다
연초류의 타격감과 목넘김에서 나오는 만족감과 풍부한 바디감이 예술

낙엽향과 크리미한 맛이 올라오고 약간의 목긁음으로 마무리

단맛

2

멘솔

0

목긁음

1

바디감

4

상큼함

0

총점

5

아무것도모름 20.06.07 23:25:00

[ Patibulum SXK clone VANDYVAPE 입호흡 퓨즈드 클랩튼 0.68옴 ]

5.0

크오크 그냥 전담을 하는 사람들을 누구나 붙잡고 물어보면 아는 그 액상
호불호가 좀 있는 편이지만 한번 맛들리면 빠져나올 수 없는 마성의 액상이다

나도 나름 평을 좋게만 들어서 그런걸까 바로 tfn니코틴이 들어간 액상을 집어왔다

일단 목긁음은 전혀 없다고 봐도 무방할 정도이며 바디감도 그리 높지 않다 크림향료치고는 이정도면 바디감이 거의 없는 수준에 속한다

다들 낙옆맛 풀맛 꿀맛등 여러 표현을 하는것 같지만 내 주관적인 입맛으로 총평을 내리자면
편의점에서 얼음컵에 담아먹는 헤이즐넛 아메리카노의 맛과 매우 유사하다

들숨에서는 찐득한 꿀의 달콤함이 입안을 감싸며 날숨에서 진가가 들어난다
마치 헤이즐넛 아메리카노를 마시는 듯한 달달함과 커피의 향 풍부한 헤이즐넛의 향까지
모든게 조화롭게 입안에서 그리고 코안에서 맴돈다
연초의 향이라고 하기엔 너무나도 디저트에 가까운 맛이며 크림의 느낌은 매우 약한 편이다

추가로 사실 크오크는 슬러지가 껴야 진가를 발휘한다고 하는데 슬러지가 낄 경우 크림의 향이 성장이라도 하듯
증폭되는 느낌이 든다. 헤이즐넛 라떼를 먹는듯한 크리미한 헤이즐넛커피의 향연

왜 다들 크오크 크오크 하는지 알 것만 같은 액상이였다
평소 편의점 헤이즐넛 아메리카노나 헤이즐넛 커피류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꼭 추천하고싶은 액상이다

단맛

4

멘솔

0

목긁음

0

바디감

2

상큼함

0

총점

5

이게뭐냐아아 20.05.27 16:07:23

[ 닷aio 0.3 ]

5.0

크오크를 처음했을 땐 첫맛에 갸우뚱 했다가 한카토씩 비울수록 감탄하고 나서는 기회만 되면 구매해놓는 액상

이젠 새코일에 할 때 제일 맛있더라

재떨이가 아닌 구수한 연초향이 약하지만 부드러운 바닐라의 바디감이 놀랍고 날숨 후 입안에 남는 야깐의 단맛과 텁텁함이 또 베이핑을 하게 만든다

연초계열 도전하실 분들에게 최고의 액상이며, 적응 후에도 계속 가져갈 액상일듯 하다

비흡연자에게 베이핑 직후 가까이 가니 헤이즐넛 향이 난다고 하는데 베이핑 시 헤이즐넛 향도 나는데 본인에겐 이것이 킬링포인트

요즘 구하기 어려운 관계로 귀히 관리 중

닷에서는 단맛이 좀 약하게 느껴지는 편이지만

크오크야 뭔들

단맛

2

멘솔

0

목긁음

1

바디감

3

상큼함

0

총점

5

입호흡계의홍명보 20.05.26 21:49:37

[ 칼리번 1.4옴 ]

5.0

명성이 자자한 크오크.
전담 다시 시작한지 3일만에 한껏 부푼 마음으로 전담샵 가서 구입.
생각보다 비싸다. 예약해서 사기도 하던데 싸게 팔 리가 없지~ㅋㅋ
새 팟에 액상 가득 채운 후 기다리는 10분
액상에 대한 기대치가 가장 높아지는 마법의 시간.
첫 모금은 이랬다.
달콤하긴 한데 뒤에 느껴지는 이 틀딱 전담향은 뭐지?;;
분명 2014년경 저스트포그가 지구를 지배하던 시절
금연하고 싶어서 방문한 간판이 거꾸로 된 전자담배 가게에서 추천해주던 연초향 국산 액상 향이다.
향긋한 낙엽 향? 옆에 있던 친구가 너한테서 아저씨 전담 냄새 나는데~? ㅋㅋ 하자마자 눈물이 핑 돌았다.
분노에 가득 차 칼리번을 니킥으로 두동강 내려던 순간. 문득 드는 생각.
"님들 ㅋㅋ 크오크는 슬러지 낄때부터 제맛임~ㅋㅋ"
한번만 더 속아보기로 했다.
슬러지가 낄 때까지 억지로 먹어야 되나 고민할 뻔 했는데
한 세모금 피면 슬러지 가득 낀다 걱정하지 마십시오 휴먼.
정확히는 슬러지가 껴야 맛있는게 아니라 가습이 살짝 와야 맛있다.
연초향에 무덤덤해질때 쯤 느껴지는 달콤한 크림맛..
헤이즐넛 초콜렛 그런거 잘 모르겠고 진하고 복합적인 크림 맛이 찐하게 느껴진다.
큰맘 먹으면 하루에 한통도 비울 수 있다는 생각이 든다.
물리지도 않고, 가습도 연초향 가습이 오고 난 후에 크림맛은 아무리 펴도 안온다.
크게 느끼하다는 생각은 안든다. 원래 느끼한 액상 먹을때는 과멘 한번씩 조져주는데 이건 필요가 없다.
이건 그냥 물고있기에 최적화 된 액상이라고 생각한다. 목넘김도 세지 않다.
60ml/2mg 정도로 나오면 산소 호흡기 대신 착용할 의향이 있다.
유이한 단점은 첫째, 진한 맛의 비밀은 무화량에서 나오는듯 하다. 다른 액상과 비교했을때
한번 흡입할 때 액상이 무화되는 양이 훨씬 많다.
따라서 잔여 증기도 많이 남아서 결로가 좀 생기고, 액상 소모도 정말 빠르다. 맨 처음엔 누수 난줄 알았음
둘째, 슬러지 지린다. 휴지 한번 꼽았다가 빼면 먹거리 X파일 보는거 같다. 시꺼먼게 존내 안보여
코일 탔나본데?? 하고 뜯어보면 코일이 탄게 아니라 슬러지가 너무 쌓여서 탄거처럼 보인다.
대신 다른 액상에 비해 슬러지 대비 팟이 버티는 정도가 상당하다. 진짜 안에서 석유가 나오는데도 불구하고
맛은 그냥저냥 그대로이다. 안 빨리기 시작해야 팟을 갈아야 하는 신호.

결론 : 디저트 완탑인 이유가 있으나 슬러지 지옥. 안맞는 사람도 있으나 한번 먹어볼 가치는 무조건 있다.
잘 맞는 사람은 책상 위에 한병 없으면 공황증세가 생긴다. 연초향에 숨겨진 달콤한 헤이즐넛 크림. '5점'

단맛

4

멘솔

0

목긁음

0

바디감

4

상큼함

0

총점

5

Dr.PlagueVapor 2020-05-26 23:11:0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공황증세 킹정합니다

크오크충 20.05.21 18:26:44

[ [AVP PRO/1.15옴] ]

5.0

그야말로 인생액상이다.

팟디바이스에는 액상 본연의 복합적인 향을 전부 표현시키지 못하는건 당연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단연 최고중 최고다.

단맛 부스팅에 특화된 에빕프로이지만 크오크의 단맛은 직설적이지 않고 슬금슬금 다가오는 느낌이라 거부감이 없다.

들숨에서 낙엽향과 구수함이 묵직하게, 그리고 날숨에선 크리미한 향 + 은은한 헤이즐넛향이 섞여서 나의 목과 입을 즐겁게 해준다.

식후 디저트로 그 어떤 음식 및 커피도 크오크를 이길 수는 없다.

평생 맛 볼수 있을것 같은 액상은 크오크가 유일!!

단맛

3

멘솔

0

목긁음

1

바디감

5

상큼함

0

총점

5

목탁또르륵 20.05.21 16:22:43

[ AVP PRO 1.16 코일 ]

4.0

이거 ㄹㅇ 마성의 액상이다. 어느새 정신차려보니 없더라.
달달한 맛도 부드러움도 좋다. 연초 액상인지 아닌지는 살짝 혼동스럽다.
걍 맛있다. 또 사야지

단맛

4

멘솔

0

목긁음

2

바디감

3

상큼함

0

총점

4

김싸 20.05.20 13:33:28

[ 드바루 0.75옴 단일칸탈 ]

4.0

폐오크 6미리와 3미리 사이정도의 타격감
맛표현은 그 절반
그래도 입호흡 액상중에서 이런 맛표현 내는 액상은 별로 없다
풍부한 맛표현을 원한다면 폐오크
부담없이 즐길려면 입오크

단맛

2

멘솔

0

목긁음

3

바디감

4

상큼함

0

총점

4

COMMENTS

박태봉 2020-06-14 18:10:27

크오크는 트포에 먹어야합니다.

사곡동액상루팡 2020-02-18 23:19:05

처음엔 이딴걸 왜? 먹지 했지만 반카토 지나니 씁슬한 풀향은 옅어지고 크림이 넘쳐흐르는 좋은 맛 허나 애도 후싸2카토만에 석탄됨